서울대에서 A+받는 학생들의 비법

우리의 '시험'은 어떤 사람을 만들어 내고 있을까요?

이혜정 교수는 서울대학교 교수학습개발센터에서 서울대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공부 방법과 학점의 상관 관계를 연구했습니다. 'SNU 베스트 러너(best learner) 프로젝트'입니다. 그가 밝힌 연구 동기와 방법은 이렇습니다.

*동기
"학점이 좋지 않은 학생들은 최선을 다해 열심히 하지 않아서 학점이 좋지 않은 거라고 생각했는데 아니더라고요. 많은 학생들하고 얘기를 해 보니까 "해도 안 돼요",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어요. 너무 어려워요." 서울대에는 우리나라 최고의 학생들이라는 아이들이 있는데 그 아이들도 어려워하는 걸 보고 학점을 잘 받는 아이들을 분석해서 추출한 공부법을 다른 학생들에게 알려주면 도움이 되겠다는 생각으로 (연구했습니다.)"

*방법
연달아 두 학기를 평점 4.0을 넘은 학생을 꼽았더니 당시 서울대 전체에서 150명이 나왔습니다. 그 중에 46명이 (연구 인터뷰를) 수락했고, 이 46명을 대상으로 수업 태도, 공부 방법, 생활 습관, 가정 환경 등에 관한 인터뷰를 진행해 이 결과를 토대로 만든 질문을 가지고 서울대생 전체로 연구 대상을 넓혔다. 총 1,213명입니다.

이 교수의 연구 결과는 위 영상의 학생들이 인터뷰에서 밝히는 것과 다르지 않습니다.

"너무나 많은 아이들이 공통적으로, 한마디도 빼놓지 않고 문장의 형태로 적어야 한다는 것, 요점 정리를 하면 안된다는 것, 키워드를 적어서는 안 된다는 것(을 답한 사실이) 너무나 뜻밖이었어요."

이와 관련해 서울대생 1,111명이 응답한 아래 설문 조사 결과를 보자. '수업시간에 교수님이 설명하시는 모든 내용을 필기한다'는 응답 비율이 높을 수록 학점도 높은 경향이 드러났습니다.

저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http://huffp.st/WoxOYGH

#서울대 #학점 #교육

허프포스트코리아 홈페이지 https://www.huffingtonpost.kr/
허프포스트코리아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huffpostkorea
허프포스트코리아 네이버 포스트 https://post.naver.com/huffpostkorea
허프포스트코리아 트위터 https://twitter.com/huffpostkorea


Channel: 스튜디오 헢-STUDIO HUFF
Tags: 서울대, 교육, 성적, 우등생, 공부의신, 공부법, 스터디, 대학, 한국, 대학생, 사회, 학생, 장학금, 대학교, 서울대학교, 명문대, 스카이, 스카이캐슬, 전교1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