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ading...

[뉴있저] 조국 딸 논란 격화...촛불집회 이어 고발장 제출까지 / YTN

■ 진행 : 변상욱 앵커, 안보라 앵커
■ 출연 : 최영일 / 시사평론가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앵커]
조국 후보자를 둘러싸고 벌어진 공방과 의혹. 최영일 시사평론가와 함께 자세히 짚어보도록 하겠습니다. 어서 오십시오.

[최영일]
안녕하세요?

[앵커]
우선 제일 핫 한 건 지금 딸의 문제라고 봐야 되나요? 그리고 단국대에서는 그러면 그 논문에 대해서 조사에 착수하겠다 했는데.

[최영일]
시간은 꽤 걸릴 거고요.

[앵커]
어떻게 전망하십니까?

[최영일]
지금 이게 여러 가지 문제가 복합적으로 터져 나와서 단국대에서 연구를 주도한 책임교수와 관련된 이야기들을 따져봐야 되는데 지금 야당의 의원들이 연일 딸 문제가 가장 핫하다 보니까 새로운 의혹들을 연일 제기하고 있어요. 사실 이전에 나왔던 웅동학원 문제, 동생 내외가 위장이혼이냐 아니냐. 그다음에 넘어와서 사모펀드 문제가 있었고요.

지난 주말에 돌입하면서부터 딸의 장학금 문제가 터졌다가 주말 사이에 딸의 논문 문제가 나온 겁니다. 또 추가적으로 단국대 외에 공주대 3학년 때 논문도 문제가 됐고요. 총체적으로 가면 이게 입시 비리냐, 아니냐의 문제예요. 또는 이게 부당한 스펙 쌓기였느냐, 아니면 그 당시의 입시사정관제가 활성화되면서 사실은 수시전형의 한 유형으로 많이 활용됐던 문제인데 조국 후보의 자제가 거기 들어 있는 것이냐. 오늘 이런 얘기가 나왔습니다.

사실 이 연구는 인턴으로 2주 참여하기 전에 끝났던 논문 연구이다. 그런데 오히려 그 뒤에 2주 인턴으로 들어가서 제1저자로 이름을 올린 것이 부당한 거 아니냐, 이런 의혹인데. 사실 이런 것은 지엽적인 문제입니다, 제가 보기에. 왜냐하면 이 연구 실험의 시작은 2002년이에요. 이 책임교수는 2002년부터 데이터 수집이 시작됐고 샘플링을 하고 그리고 이 데이터 베이스 위에서 하나의 소논문만 나오고 발표된 게 아닙니다. 그러니까 이 학생을 위해서 대한병리학회 국내학술지에 등재한 소논문, 참고문헌 포함해서 6쪽짜리라고 하는데요.

이것만 나온 게 아니라 다양한 연구가 나온 큰 줄기 과정에 하나의 소논문이 있었던 것이죠. 그런 측면에서 이 연구의 데이터 구축, 그리고 연구의 설계. 그리고 연구의 진행. 그리고 통계를 돌리고 결과치의 분석과 논문 작성. 이 흐름들을 본다면 사실 이 2주 인턴이 끝나고 등재, 논문이 게재된 것은 1년여 후입니다. 그러니까 고2때 참여했는데 고3 때 논문이 등재된 거죠, 학술지에. 이런 과정들을 본다면 이제 단국대 책임교수의 그 문책. 이 부분은 제한적일 수밖에 없고요.

오히려 제가 좀 제안을 드리기에는 정치권에. 스카이캐슬이란 드라마를 가져다가 조국 캐슬이라고 이름을 붙였다면 사실 이 조국 후보의 딸 문제로 터져나온 입시제도에 대한 양극화의 울분. 어찌보면 정말 가진 자들, 있는 자들의 자제들만 스카이에 입성하는 것이냐. 제도적인 문제 보완점이 뭔지를 파헤쳐야 하는데 다소 조국 흥신소로 흐르는 것 아니냐 하는 비판들을 야당 의원들이 귀담아 들었으면 좋겠습니다.

[앵커]
그렇죠. 항상 생각하는 건데 어떤 뉴스를 한 개인의 문제로 한 다음에 치환해서 개인 문제로 철회하다가 그거 끝나면 거기서 발견된 구조적인 문제는 어디론가 사라져버리고.

[최영일]
그러니까 임명이 강행되든 혹은 조국 후보가 낙마하든 그것이 정치권의 목적인 것이죠. 그다음에 입시제도의 문제는 다시 뜰 거거든요. 그래서 아까 보면 모든 국회 상임위가 모... (중략)

▶ 기사 원문 : https://www.ytn.co.kr/_ln/0103_201908221957553357
▶ 제보 안내 : http://goo.gl/gEvsAL, 모바일앱, 8585@ytn.co.kr, #2424

▣ YTN 유튜브 채널 구독 : http://goo.gl/Ytb5SZ

ⓒ YTN & YTN PLUS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Channel: YTN NEWS
Tags: YTN, 뉴스, 사회, 투데이 인터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