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검역 강화에도 불법축산물 유통 적발 / KBS뉴스(News)

아프리카 돼지 열병의 국내 유입을 막기 위해 정부가 총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검역에 구멍이 뚫렸습니다.
시중에는 정식수입절차를 거치지 않고 수입금지 국가에서 들어온 축산물 등이 유통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임명규 기자가 보도합니다.

판매대 위를 가득 채운 건 모두 수입 식품들입니다.
정식 통관 없이 우리나라에 들어온 것들입니다.
이 식품 대부분은 밀수업자들이 공급했습니다.
[수입식품 판매점 관계자/음성변조 : "이거는 다 안산 길바닥에서 샀어요. 그런데 이런 거는 다 여기 갖다 주는 거예요."]
밀수업자뿐만 아니라 식품 도매상들도 검역을 거치지 않은 밀수식품을 보따리상 등을 통해 들여와 판매하다 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에 적발됐습니다.
[수입식품 도매상/음성변조 : "가끔 지나가다가 한 번씩 들려요. 대학생들 같기도 하고 가방에다가..."]
'아프리카돼지열병' 유입 우려로 검역이 강화된 최근까지도 밀수 식품은 버젓이 유통되고 있습니다.
적발된 업체만 20곳에 품목은 153종이나 됩니다.
특히, 이번에 적발된 품목중에는 중국산 돼지고기 소시지와 돈육덮밥도 포함돼 있습니다.
이들 제품들은 아프리카 돼지 열병 감염이 의심되는 만큼 유전자 검사를 할 계획입니다.
[이병우/경기도 특별사법경찰단 단장 : "제품을 다 검역하지는 못해요. 샘플로 하게 됩니다. 그러다 보니까 그 안에 불법적인 게 들어갈 수 있고, 그다음에 보따리상도 마찬가지죠."]
최근 아프리카 돼지 열병의 국내 유입을 막는게 시급한 만큼 사법 당국은 불법 축산물의 공급 경로를 역추적하는 등 수사를 확대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임명규입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축산물 #불법유통


Channel: KBS News
Tags: 아프리카돼지열병, 돼지열병, 검역, 강화, 불법, 축산물, 유통, 적발, KBS, 뉴스, 돼지열병 검역, 불법유통, 돼지열병 국내, 돼지열병 유통, 돼지열병뉴스, 돼지열병 뉴스, KBS 실시간, KBS live, KBS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