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영상] 故김영애 마지막 촬영현장..."드라마 끝날 때까지만 살아있게..." [통통영상]

췌장암으로 투병 중에도 마지막까지 연기 혼을 불태웠던 배우 김영애가 9일 오전 10시58분 끝내 세상과 작별했다. 향년 66세.
마지막 드라마가 된 '월계수 양복점 신사들'에 함께 출연했던 배우 차인표는 고인의 마지막 촬영날 찍은 영상을 공개하며 이같이 전했다.
"김영애 선생님은 목숨을 걸고 연기하셨어요. 여러 말 할 것 없이 직업을 떠나서 사회인의 한 사람으로서 맡은 바 책임을 끝까지 하신 것에 고개가 숙여집니다. 모든 후배에게 귀감이 되셨습니다. 이제 아프지 않은 곳으로 가셔서 편안히 쉬시길 바랍니다."


Channel: TongTongTv 통통TV
Tags: 월계수 양복점, 김영애, 변호인, 국민 어머니, 투혼, 췌장암, 암 투병, 별세, 사망, 발인, 차인표, 촬영 현장, 통통영상, TongTongTV, 연합뉴스, 마지막, 생전,